건강과미용정보

집에만 있어도 감기가 걸릴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라펜 작성일16-11-22 14:26 조회1,603회 댓글0건

본문

​​

​​

집 안에만 있어도 감기에 걸릴까?


 

 겨울철엔 날씨가 추워 집 안에 있는 시간이 많아진다.
하지만 집 안에 있어도 실내 공기가 탁하고 건조하면
감기 바이러스의 활동이 활발해지고 신체의 저항력은 떨어져 감기에 걸릴 수 있다.

항상 적절한 온도·습도를 유지하고 자주 환기를 시켜야 한다.
집 안의 공기를 따뜻하고 청결하게 유지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 단열 에어캡과 이중 커튼으로 실내온도 따뜻하게

날씨가 추워지면 가장 먼저 실내 온도부터 높이게 되지만 겨울철 실내 온도는 18~20℃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너무 더우면 땀을 많이 흘려 오히려 감기에 걸릴 수 있다.

보온 유지를 위해 커튼은 두꺼운 천 한 겹보다 엷은 천과 두꺼운 천을 덧대어 사용하는 것이 좋다.
얇은 천이 찬 기운이 안쪽으로 들어오지 못하도록
틈새를 막아주고 두꺼운 천이 따뜻한 공기층을
만들어 주기 때문이다.

또 흔히 '뽁뽁이'로 불리는 단열 에어캡을 사용하면 외풍을 막을 수 있다.
단, 비닐로 유리창 전체를 감싸면 공기 순환이 안 되어 곰
팡이가 생기므로 유리 부분에만 에어캡을 붙이는 것이 좋다.

◇ 적절한 실내 습도 유지, 가습기가 도움돼

실내가 건조하면 콧속의 점막이 말라붙어 작은 충격에도
코피가 나거나 피부건조증이 생기기 쉽다.
실내 습도는 50~60%를 유지하는 것이 적당하다.

실내 습도는 가습기를 사용하면 효과적으로 올릴 수 있다.
가습기는 항상 청결하게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가습기 물은 매일 갈아주고, 남은 물은 하루가 지나면 무조건 버려야 한다.
또 매일 구석구석 청소하고 햇볕에 완전히 말려 사용해야 한다.

가습기는 책상 위 등 조금 높은 곳에 두는 것이 좋다.
따뜻한 수증기가 천장으로 올라가면서 방 안 전체에 퍼져
습도를 효과적으로 높일 수 있다.
만약 가습기 사용이 힘들면, 실내에 젖은 수건을 널어놓는 것도 도움이 된다.

◇ 오전 10시~오후 4시 사이 환기하는 게 좋아

겨울이라고 해서 문을 꽁꽁 닫는 것은 좋지 않다.
창문을 열지 않으면 실내 공기가 탁해져 호흡기 질환의 원인이 되는
곰팡이나 진드기가 활동하기 쉽다.

환기는 오전 10시~오후 4시 사이에 하는 것이 좋다.
새벽과 늦은 밤에는 오염된 공기가 지상으로 내려앉기 때문에
너무 이른 시간이나 늦은 시간은 환기하기에 적합하지 않다.

가습기나 히터 등 난방기를 사용할 때는 한 시간마다 5분 정도는
환기하여 실내 공기를 쾌적하게 만들어야 한다.
평소에는 하루 1~2번 10분 정도 환기하는 것이 좋다.

환기할 땐,
집의 앞, 뒤쪽 창문, 현관문과 베란다 등 집 안 구석구석을 포함해
옷장 등 가구의 문도 모두 열어두는 것이 좋다.
특히 붙박이장은 오염물질이 많이 나오므로
문과 서랍까지 모두 열어 환기하는 것이 좋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