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과미용정보

다리에 쥐가 나는 원인 및 완화방안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라펜 작성일18-08-07 13:14 조회325회 댓글0건

본문

다리에 쥐가 나는 원인 및 완화방안은?

 

누구나가 갑자기 다리에 쥐가 나는 경험을 해본적이 있으실텐데요.

심한 통증으로 움직이지 못하고 심한 경우는 약을 먹거나 치료를 받아야 하는데요.

다리에 쥐가 난다고 표현하는 이 증상은 국소성 근육경련이라 하여, 종아리의 근육이 경련을 일으켜 강하게 수축되는 상태를 말합니다.

갑자기 다리에 쥐가 나는 원인 및 완화 방안은 무엇일까요?

 

1. 과도한 운동 스트레칭

갑자기 무리해서 본인의 폐활량보다 많은 운동을 하게 되면 다리의 근육에 피로가 쌓이게 되어 쥐가 날 수 있습니다. 특히 운동 전 스트레칭을 하지 않고 바로 무리한 운동을 하게되면 근육에 경력이 오거나 쥐가 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운동 전과 후에는 반드시 스트레칭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쥐가 났다면 근육이 수축된 반대방향으로 스트레칭해주어 근육을 이완 시켜주면 조금 빠르게 쥐가 난 곳을 풀 수 있습니다.

 

2. 혈액순환 생활습관 개선

혈액순환이 정상적으로 이루어지지 않으면 피가 뭉쳐 다리 근육에 영향을 끼치게 됩니다. 혈액순환이 되기 힘든 자세, 예를 들어 다리를 꼬고 장시간 있거나, 하이힐, 꽉 끼는 스키니 진 등을 입었을 경우에 다리에 쥐가 나기 쉽습니다. 혈액 순환을 위해 한 자세로 오래 있지 않아야 합니다. 특히 앉아서 장시간을 일하는 직종을 가진 분들이나 장시간 서서 일하시는 분들은 중간에 자주 다리를 스트레칭 해주고 하이힐과 스키니 바지 같은 것은 자제하는 것이 좋습니다.

 

3. 영양분 부족 균형잡힌 식습관

비타민과 미네랄, 칼슙이 부족한 경우 다리에 쥐가 나기도 합니다. 특히 무리한 다이어트 탓에 영양부족 상태가 오면 다리 근육이 경련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또한, 카페인 과다 섭취, 과도한 음주, 수분 부족으로 체내 전해질의 균형이 무너져 다리에 쥐가 날 수 있습니다. 비타민을 섭취하는 습관을 기르고 인스턴트 음식 보다는 단백질, 미네랄, 칼슘이 풍부한 자연식으로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수분 부족에 유의하여 운동시에도 조금씩 자주 물을 마셔주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